이벤트

 

현대자동차㈜가 글로벌 국민차 ‘아반떼’의 ‘스무살 생일’을 자축하며 그 동안의 꾸준한 성원을 보내준 고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장미꽃 11만 송이 등을 전하는 깜짝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현대차 ‘아반떼’는 지난 1995년 3월 17일 ‘엘란트라’를 대체하는 현대차의 2세대 준중형차로 첫 선을 보인 이래 2010년부터 현재까지 생산·판매되고 있는 5세대 ‘아반떼(MD)’에 이르기까지 혁신적인 상품성 개선을 바탕으로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현대차 ‘아반떼’는 ‘아반떼’라는 차명으로만 지난달까지 만 19년 동안 내수 시장에서 195만여대가 판매됐으며, 금년 내에 내수판매 200만대가 확실시 되고 있다.

 

특히 5세대 ‘아반떼’는 2010년 8월 출시 이후 지난달까지 44개월 동안 내수 시장에서 총 42만여대가 판매되는 등 월 평균 1만대 가까운 높은 인기를 이어나가고 있다.

 

현대차는 이와 같은 ‘아반떼’의 꾸준한 인기의 밑바탕이 된 고객들의 성원과 관심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17일부터 21일까지 전국의 카마스터(영업직원)을 포함한 임직원들이 관할 지역을 돌아다니며 주차된 ‘아반떼’에 직접 장미꽃 1송이와 감사카드를 깜짝 선물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이벤트에 당첨된 고객이 받은 선물을 들고 ‘인증샷’을 촬영해 이달 31일까지 본인의 페이스북에 게시한 후 해당 주소를 현대차 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AboutHyundai) 이벤트 페이지에 남기면 추첨을 통해 ▲맥북 레티나(1명), ▲아이패드 에어(5명), ▲커피 쿠폰(100명)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19년 간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바탕으로 성장한 아반떼의 ’스무살 생일’을 맞이해 작지만 감사의 마음을 담은 선물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신뢰성 있고 기본기를 충실히 한 우수한 품질의 제품은 물론, 고객만족을 넘어 감동을 드리는 서비스로 고객의 사랑을 받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반떼’는 지난 2012년 1월부터 3월까지 연달아 ▲ ‘2012 북미 올해의 차’, ▲ ‘2012 캐나다 올해의 차’, ▲ ‘2012 남아공 올해의 차’에 선정되는 등 ‘대한민국 최고의 차’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우수한 상품성을 인정받은 명실상부 ‘글로벌 국민차’로 등극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