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1

 

현대자동차는 9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주에 위치한 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4 베스트카’ 시상식에서 브라질 전용 모델 ‘HB20S’가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컴팩트카 부문 '베스트카’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HB20S’는 현대차가 브라질 시장 공략을 목표로 개발한 소형 해치백 모델 ‘HB20’의 세단형 모델로 지난해 4월 출시했다.


‘베스트카’는 브라질의 3대 최고 권위의 잡지 중 하나인 ‘까후(Carro)’의 주관으로 2013년 9월부터 2013년 11월까지 구독자를 대상으로 우편 및 온라인 설문참여를 실시, 제품 전반을 아우르는 조사 항목을 통해 12개 부문별 ‘베스트카’를 선정한다.

 

수상2

 

‘HB20S’는 설문 조사에서 도요타 에티오스(Etios), 폭스바겐 골(Gol) 등 같은 차급의 35개 경쟁 모델들을 제치고 베스트카에 등극했다.


브라질 최초 현지생산 전략차종인 HB20은 2012년 10월 첫 출시와 함께 ‘아우또 에스뽀르찌(Auto Esporte)’가 주관하는 ‘2013 브라질 올해의 차’ 수상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브라질 주요 ‘올해의 차’ 시상식에서 10관왕을 달성했고, 이번 ‘HB20S’의 ‘베스트카 2014’ 수상으로 총 11관왕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이번에 ‘HB20S’가 수상한 ‘2014 베스트카(2014 Best Cars)’는 차급별로 안전사양, 기술, 디자인, 주행 만족도 등 제품의 전반적인 상품성에 대한 고객들의 평가뿐만 아니라 마케팅, 구매 고려 중인 차량 등 브랜드의 가치까지 평가하기 때문에 고객들의 차량 구매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수상3

 

현대차 관계자는 “브라질 3대 최고 권위의 잡지 까후(Carro)의 ‘2014 베스트카’ 수상은 품질과 브랜드에 관한 전반적인 고객들의 인식이 반영된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현대차는 앞으로도 품질, 기술력 등 고객들이 원하는 것들을 충족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HB20의 선전을 바탕으로 지난 2월부터 남미 최대시장인 브라질에서 5위 업체로 도약했으며, 3월에도 총 1만5,771대를 판매해 ‘브라질 빅(Big)5’ 업체로서의 우위를 유지했다.


또 시장 점유율도 2012년 3.0%에서 2013년 5.9%로 2014년에는 6.6%(3월 누적 기준)로 오르는 등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베스트카(Best Cars)’를 발표하는 ‘까후(Carro)’는 1992년 창간한 브라질 최고 권위의 3대 전문지로 1996년부터 매년 잡지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 ‘베스트카(Best Cars)’ 설문 조사를 실시해 올해로 19회째를 맞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