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전세계인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던 이세돌과 알파고의 바둑 대결을 기억하시나요? SF소설 속에서나 만날 수 있을 것 같았던 장면들이 점점 현실에 가까워지는 요즘인데요. 현대차는 오늘 미디어 데이를 시작으로 개막을 알린 ‘2017 서울 모터쇼’를 통해 자동차 자체가 곧 생활이 되는 ‘카 투 라이프(Car to Life)’의 선도적 기술을 공개적으로 선보이며, 초연결 지능형 미래 라이프스타일이 성큼 다가왔음을 알렸습니다. 


“미래 라이프 스타일을 주도하다!” 앞서가는 현대자동차 커넥티드카 기술


자동차가 곧 생활이 되는 꿈 같은 일상, ‘카 투 라이프’ 실현을 위한 핵심 키워드가 있다면 과연 무엇일까요? 아마도 커넥티드카의 상용화를 제일 먼저 꼽을 수 있겠는데요. 커넥티드카란 차량 제어, 인공지능, 네트워크, 보안 기술 등 다양한 분야의 기술이 적용돼 자동차에서 가정, 사무실, 도시가 모두 하나로 연결, 궁극적으로 차와 사람이 지속적으로 상호작용할 수 있는 자동차를 의미합니다.


오늘(30일) 킨텍스에서 열린 2017 서울 모터쇼 개막 현장에서 현대차는 아이오닉 자율주행차를 이용해 향후 상용화를 앞둔 커넥티드카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실감나는 선행 기술 시연을 통해 커넥티드카와 이로 인해 변화할 미래상을 한발 앞서 만나볼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였는데요. 

 

특히 음성인식 기기에 말을 걸어 자율주행차량의 위치를 확인하고, 차량을 원격으로 제어하는 ▲홈투카(Home to Car) 서비스, 차량 안에서 디스플레이 제어를 통해 스마트하우스에 위치한 조명과 음향 기기를 제어하는 ▲카투홈(Car to Home) 서비스를 시연해 뜨거운 플래시 세례를 받았습니다. 홈투카 서비스는 2018년, 카투홈 서비스는 2019년에 국내 시장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준비 중이라니 SF소설 속 한 장면이 현실이 될 날이 머지않았음이 실감나는 부분입니다.


또한 이 자리에서 현대차는 커넥티드카가 지향해야 할 4가지 서비스 방향성을 최초로 공개해 미디어의 주목을 받기도 했는데요. 4가지 서비스 방향성은 다음과 같습니다.


| 현대차 커넥티드카가 지향하는 4가지 서비스 방향성



한편, 현대차는 자체 개발 중인 커넥티드카 서비스 플랫폼(ccSP: connected car Service Platform)에 대해서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는데요. 자체 개발 중인 카 클라우드 기반으로 차량-스마트 디바이스-교통 인프라 등을 연결한 이 플랫폼을 통해 커넥티드카를 이용하는 사용자가 다양한 서비스를 더욱 효율적으로 누릴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클린 모빌리티(Clean Mobility)의 미래를 제시하다! ‘FE 수소전기차 콘셉트’ 


이날 커넥티드카 선행 기술 시연 외에도 중요한 이슈들이 여럿 있었는데요. 세계 최초로 공개한 ‘신형 그랜저(IG) 하이브리드’와 더불어 아시아 시장에 최초 공개한 ‘FE 수소전기차 콘셉트’가 대표적입니다. 앞선 기술력의 친환경 파워트레인을 대거 선보이며 클린 모빌리티(Clean Mobility)의 청사진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미디어의 뜨거운 관심을 이끌어 냈습니다.



FE 수소전기차 콘셉트는 혁신적인 미래 친환경 신기술을 의미하는 ‘Future Eco’를 의미하는 것으로, 현대차의 수소전기차 기술이 응집된 결과물인데요. 가솔린 차량과 동등 수준의 동력 성능을 확보하고, 1회 충전으로 유럽 기준 800km, 국내 기준 580km 이상의 항속거리를 확보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돼 1회 충전 시 주행가능 거리를 대폭 향상시켰다는 점이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차량 구동을 위해 수소 에너지가 변환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깨끗한 물을 실내 습도 조절에 다시 이용해 더욱 쾌적한 차량 환경을 조성하는 등 친환경적 요소도 차량 기능 곳곳에 반영되어 있는데요. 앞으로 출시될 수소전기차 모델에는 이 FE 수소전기차 콘셉트에 반영된 다양한 신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라고 하니 친환경 자동차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기대해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2017 서울 모터쇼에서 즐기는 현대차의 다양한 체험형 콘텐츠


현대차는 이번 서울 모터쇼에 약 1,210평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IoT 존 ▲아이오닉 존 ▲튜익스(TUIX) 존 ▲N존 ▲체험 존까지 총 5가지 특별 존을 운영할 예정인데요. 총 26대의 차량을 동원해 다양한 볼거리, 체험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니 자동차에 관심 있는 분들 외에도 연인, 가족단위 봄 나들이 장소로도 손색 없을 것 같습니다. 전시 차종이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에서 자세히 확인해보세요!


| 완성차, 친환경차 등 총 26대 전시 (일반공개일 기준)



커넥티트카 서비스의 미래상을 제시하는 ‘IoT 존’에서는 ▲스마트 하우스 콘셉트모델과 고객에게 자율주행 기술과 스마트 도시의 미래상을 제시하는 ▲자율주행 VR 체험물을 통해 미래 이동 수단의 변화를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습니다.

 


친환경 전용 모델을 전시하는 ‘아이오닉 존’에서는 3종 차량으로 구성된 ‘아이오닉 풀 라인업’과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차량 기반으로 주행성능을 높인 프로토 타입 차량 ‘아이오닉 랜드스피드’까지 국내 최초로 공개되는 차량들을 만나 볼 수 있습니다. 


또한, ‘튜익스(TUIX) 존’에서는 ‘맥스크루즈·싼타페·투싼·아반떼 스포츠 튜익스’ 차량과 함께 ‘i30 튜익스 콘셉트’ 모델을 전시, 평소에 접하기 어려운 튜익스 상품을 가까운 곳에서 직접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고성능 ‘N존’에서는 올해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대회에서 실제 경기에 이용되는 랠리카 모형차인 ▲i20 WRC 래플리카 모델과 더불어 i30 차량을 기반으로 모터스포츠에서 영감을 받아 개발된 레이싱 콘셉트카 ▲RN30, 차세대 고성능 차량 개발 잠재력을 보여주는 콘셉트카 ▲현대 N 2025 비전 그란 투리스모(Hyundai N 2025 Vision Gran Turismo)가 전시됩니다. 체험자가 직접 드라이버가 되어 WRC 경기를 4D로 체험할 수 있는 ‘WRC VR 4D시뮬레이터’도 운영하여 실제 랠리카를 운전해 보는 이색 드라이빙도 경험해 볼 수 있답니다.


이 밖에도 아이오닉 자율주행차를 왕복 150m의 자율주행 체험 트랙에서 직접 탑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실차로는 처음 공개되는 현대차의 고품격 비즈니스 밴 ‘쏠라티 리무진’과 스타렉스 캠핑카 전시공간도 마련합니다.


“재미와 혜택, 둘다 놓치지 마세요!” 현대차와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들


전시와 체험형 콘텐츠 외에 현대차관 방문객 대상의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풍성한 선물도 받아 볼 수 있는데요. 전 방문객 대상으로는 스탬핑 투어 미션 이벤트를 진행하고 어린이 관람객 대상으로는 ‘키즈 존’에서 RC카 게임, 퀴즈쇼 등을 진행합니다. 


또한, 디지털 키오스크에서 DC 쿠폰을 제공하는 ‘차량 구매 할인 이벤트’, 얼마전 서울패션위크에서 선보인 ‘쏘나타 콜렉션’ 의상들을 활용한 런웨이 행사 등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다양한 재미와 혜택으로 전시관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잊지못할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니 기대 많이 해 주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렇게 이번 ‘2017 서울 모터쇼’는 현대차의 커넥티드 모빌리티 기술의 현재와 미래, 그리고 처음 베일을 벗는 신차 전시까지 현대차의 기술 리더십의 진면목을 만나는 장이 될 전망인데요. 위에서 소개해 드린 시승체험, 체험형 이벤트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통해서 관람객들의 눈과 발을 톡톡히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되니, 서울 모터쇼에 가실 분들은 편안한 신발과 신나게 즐길 마음의 준비, 단단히 하고 가셔야 할 것 같습니다. 모두들 이번 주말, 서울 모터쇼 현대관에 방문하셔서 오감이 충족되는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


현대자동차 인기 포스트 둘러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위로